작성일 : 13-11-15 10:16
심결취소소송은 행정소송… 보조참가 허용 된다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6,770  
Date: 2013. 11. 15.
Source: 법률신문

中화장품 '2NE1' 상표등록 하려다 복병 'YG' 만나…

특허심결 취소소송에서도 보조참가가 허용된다는 대법원 첫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특별2부(주심 김창석 대법관)는 지난달 31일 중국 홍콩의 화장품 판매업체 제스퍼사가 출원 상표인 ‘2NE1’의 등록을 허용하지 않은
것은 부당하다며 특허청을 상대로 낸 상표거절결정 취소소송 상고심(2012후1033)에서 원고패소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가수 2NE1의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는 피고 보조참가인으로 소송에 참가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심판은 특허심판원에서의 행정절차이고, 심결은 행정처분에 해당하며 그에 대한 불복의 소송인 심결취소소송은 행정
소송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행정소송법 제8조에 의해 준용되는 민사소송법 제71조는 보조참가에 관해 소송결과에 이해관계가 있는 자는 한쪽 당사자를 돕기
위해 법원에 계속 중인 소송에 참가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으므로, 거절결정에 대한 심판의 심결취소소송에도 민사소송법상의 보조참가에
관한 규정이 준용된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제스퍼 사가 출원한 상표인 ‘2NE1’의 등록을 허용하게 되면 제품에 대해 수요자나 거래자들이 여성그룹 가수인 ‘2NE1’과 관
련 있는 것으로 오인·혼동할 우려가 상당해 타인의 인격권을 침해할 염려가 있는 점 등을 고려해 제스퍼사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은 원심
은 상표법상 ‘저명성’에 관한 법리를 오해한 위법이 없다”고 덧붙였다.
 
화장품을 판매하는 회사인 제스퍼는 2010년 6월 립스틱과 향수, 매니큐어 등을 지정상품으로 ‘2NE1’이라는 상표를 출원했으나 특허청은 “
2NE1은 국내에서 저명한 4인조 걸그룹 가수들의 이름이기 때문에 상표법상 등록이 불가능하다”며 거절결정을 했다. 제스퍼는 특허심판원에
불복심판을 청구했지만, 같은 이유로 청구가 기각되자 특허청을 상대로 소송을 냈다. 특허법원이 “상표출원시점에 이미 가수 2NE1이 저명한
상태였다고 봐야 한다”며 원고패소판결하자 제스퍼는 “특허심결취소소송에서 보조참가는 허용되지 않는데도 YG엔터테인먼트가 소송에 참가해 특허청을 도운 것은 부당하다”며 상고했다.

 
   
 

 코리아e뉴스   비아몰   24시간대출   비아탑-프릴리지 구입   대출DB   링크114   gmdqnswp   무료만남어플    남성 커뮤니티   밍키넷 주소   출장 파란출장마사지   비아구매   미프진 후기   임심중절   마나토끼   미프진 구매사이트   노란출장샵   미프진약국 부작용   alvmwls   광명 시 알리스   유머판   신규 노제휴 사이트   최신 토렌트 사이트 순위   합체 출장안마   비아탑-시알리스 구입   대출후기   비아365   비아센터   코리아건강   18모아   돔클럽 DOMCLUB   광명카카오톡 친구찾기   주소야   웹토끼   만남 사이트 순위   alvmwls.xyz   돔클럽 DOMCLUB.top   우즐성   실시간무료채팅